top
연합회소개 회원단체 사진마당 열린마당 나눔마당 이동지원센터 예술제 보도자료
sub04_menu
 
2019. 05. 20.  
LIST  MODIFY  DELETE  WRITE  REPLY 
   제목: * 시청각장애에는 어떤 유형이 있을까요?
글쓴이: 성남시장애인연합회   날짜: 2019.01.18 13:51   조회: 167
 

‘저시력+난청’ 등 크게 네 가지 유형으로 나눠

세부적으로는 천차만별로 다양한 유형 나타나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9-01-17 13:47:20
크게 네가지 유형으로 나뉘는 시청각장애 이미지. ⓒ박관찬 에이블포토로 보기 크게 네가지 유형으로 나뉘는 시청각장애 이미지. ⓒ박관찬
위인전기 ‘헬렌 켈러’를 읽어보신 분은 아실 겁니다. “아! 전혀 보지도 전혀 듣지도 못하는데 앤 설리번 선생님을 만나 훌륭한 사람이 되었구나.” 헬렌 켈러에 대해 적어도 이 정도는 기억하고 계시는 분들이 많습니다.

그렇게 ‘헬렌 켈러’하면 바로 떠올릴 수 있는 ‘시청각장애’는 그저 전혀 보지 못하고 전혀 듣지 못하는 경우만 해당될까요?

‘시각장애’라고 해서 전혀 보지 못하는 경우만 있는 것도 아니고, ‘청각장애’라고 해서 전혀 듣지 못하는 경우만 있는 것도 아닌 것처럼, ‘시청각장애’라고 해서 전혀 보지도 전혀 듣지도 못하는 경우만 있는 게 아닙니다.

시각장애를 ‘맹’과 ‘저시력’으로 나눌 수 있고, 청각장애를 ‘농’과 ‘난청’으로 나눌 수 있듯이 시청각장애도 그 유형은 다양합니다.

시력과 청력이 조금씩 남아있어서 조금 볼 수도 조금 들을 수도 있는 ‘저시력+난청’, 시력은 조금 남아 있지만 청력을 모두 상실하여 조금 볼 수 있지만 전혀 듣지 못하는 ‘저시력+농’, 시력을 모두 상실했지만 잔존청력이 남아 있어 조금 들을 수 있는 ‘맹+난청’, 시력과 청력을 모두 상실하여 전혀 보지도 전혀 듣지도 못하는 ‘맹+농’으로 크게 나눌 수 있습니다.

이렇게 크게 네 가지 유형으로 나눌 수 있지만, 세부적으로 시청각장애의 특성과 정도를 파악해본다면 네 가지를 넘어 천차만별로 다양한 유형이 나타나게 됩니다.

저시력의 경우 시력과 시야에 따라 볼 수 있는 정도가 다르고 선호하는 글자의 체, 크기 등도 다 달라지게 됩니다. 난청의 경우에도 데시벨(Db)의 수치도 각각 다른 경우가 많고 크고 작은 소리의 구분 정도도 다릅니다.

공무원 시험에서 제공되는 장애인 편의지원에 ‘확대문제지’가 있습니다. 저시력 시각장애인을 위한 편의지원인데, 이 항목에서 수험생이 선택할 수 있는 것은 문제지를 몇 퍼센트로 확대하는지 여부입니다. 예를 들어 문제지의 200% 또는 400% 확대 등입니다. 그래서 원본 문제지를 해당 퍼센트만큼 그대로 확대해서 제공합니다.

문제지를 보면 문제는 굵은 고딕인데 선택해야하는 지문은 얇은 신명조나 바탕체로 되어있는 경우가 있습니다. 글씨를 무조건 크게 하고 굵게 확대한다고 해서 저시력 시각장애인이 잘 볼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

자신의 시력과 시야에 따라 굵은 고딕을 선호하는 분도 있고, 얇은 고딕이나 얇은 바탕체를 선호하는 분도 있습니다.

굵은 글씨를 선호하는 분에게 얇게 확대된 글씨는 혼란을 야기할 수 있습니다. 영어단어 ‘eat’를 보고 첫 알파벳 ‘e’ 중간의 ‘ㅡ’를 제대로 분간하지 못해 ‘c’로 착각할 수 있습니다. 그럼 ‘cat’가 됩니다. 한글에서도 ‘ㅔ’와 ‘ㅖ’ 등 헷갈리게 볼 수 있는 경우가 얼마든지 있습니다. 단어 하나라도 제대로 봐야하는 공무원 시험이라면 정말 중요한 내용 아닐까요?

단순히 시각이나 청각의 한 가지 유형이 아니라, 두 가지 장애를 동시에 가지고 있기 때문에 시청각장애라는 타이틀 내에서도 그 유형은 다양하게 나누어집니다.

그래서 시청각장애인마다 의사소통을 하는 방법, 통역을 받는 방법도 달라지게 됩니다. 청각장애를 먼저 가지게 되어 수화를 주 언어로 사용하는 분도 있고, 시각장애를 먼저 가지게 되어 점자를 통해 세상과 소통하는 분도 있습니다.

그런가 하면, 두 가지를 한꺼번에 가지게 된 경우도 있고 시청각장애인이지만 수화나 점자 어느 것에도 익숙하지 않은 경우도 있습니다.

어쩌면 시청각장애의 유형 중 최중증이라고 할 수 있는 전맹전농, 즉 전혀 보지도 전혀 듣지도 못하는 분들에 대한 지원이 절실히 필요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그에 못지않게 ‘시청각장애’ 자체가 두 가지 이상의 장애를 동시에 가지고 있는만큼 장애특성과 유형에 대한 맞춤형 지원이 절실히 필요합니다.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칼럼니스트 박관찬 (p306kc@naver.com)
LIST  MODIFY  DELETE  WRITE  REPLY 





전체글 목록
332   ★무료★재취업에 도움되는135여과정 유망자격증 수강생 모집 고윙에듀2019.05.158
331   * “오물락 조물락 신나는 클레이 교실” 진행 성남시장애..2019.05.149
330   * 작업치료사 21년, 장애인 삶 속 녹아들다 성남시장애..2019.05.1410
329   * 자필서명에 치아보험가입 막힌 시각장애인 성남시장애..2019.05.148
328   감사해요 박정수2019.05.1020
327   * 장애인 이동편의 엉망? 제각각 법령 충돌 성남시장애..2019.05.1011
326   * 장애등급제 폐지 후 특별교통수단 확대 성남시장애..2019.05.1012
325   * 장애부모들, “장애유아 의무교육 실행” 호소 성남시장애..2019.04.1849
324   * 5월부터 ‘바우처택시’ 전 장애유형 이용 가능 성남시장애..2019.04.1850
323   * "휠체어에서는 도서관 무인단말기가 에베레스트산 같아요 성남시장애..2019.04.1351
322   * 노령 척수장애인 복지 문제 해결 조건은? 성남시장애..2019.04.0967
321   * 음악이 꿈꾸는 기적 ‘뷰티플 마인드’ 18일 개봉 성남시장애..2019.04.0964
320   * 법에 막힌 장애인차량 세금혜택 사각지대 성남시장애..2019.04.0962
319   * 이달부터 수급자 장애인연금 기초급여 30만원 성남시장애..2019.04.0195
318   성남시『뉴스포츠 장애인 생활체육교실』  경기도신장..2019.03.2684
317   가정으로 치료사가 방문하여 교육합니다(홈티)   꿈나무연구..2019.03.16105
316   * 올해 복지부 업무계획 속 장애인정책  성남시장애..2019.03.12108
315   * 장애등급제 폐지, 활동지원법 본격 재정비 성남시장애..2019.03.1283
314   2019년 ‘뽀꼬 아 뽀꼬’ 음악회 참가자 모집   장애인먼저..2019.03.06273
313   * 국립재활원 장애인 간호·간병통합서비스 시작  성남시장애..2019.02.20170
312   * 수도권 장애인주차장 법적 설치기준 외면 심각  성남시장애..2019.02.19133
311   * 등급제 폐지 후 장애인연금 판정도구 마련  성남시장애..2019.02.13145
310   * 제16회 장애인동계체전 설원 ‘빛낼’ 선수들  성남시장애..2019.02.13132
309   * 장애인주차구역은 잉여의 공간일까요?  성남시장애..2019.02.12136
308   * 사각지대 시청각장애인 지원 헬렌켈러법 발의  성남시장애..2019.02.12127
307   * [인터뷰] 테너 김동현이 멋있는 이유  성남시장애..2019.01.31218
306   * 전동휠체어 이용자의 흔한 명절 풍경  성남시장애..2019.01.31173
305   * 발달장애 아들의 감정표현은 중간이 없다  성남시장애..2019.01.29173
304   * 오늘도 발달장애 아들은 ‘엄마’를 부른다  성남시장애..2019.01.29178
303   * 시각장애인 재난 어떻게 대처할까  성남시장애..2019.01.29211
RELOAD VIEW DEL WRITE
1 [2] [3] [4] [5] [6] [7] [8] [9] [10] [11]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