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연합회소개 회원단체 사진마당 열린마당 나눔마당 이동지원센터 예술제 보도자료
sub04_menu
 
2019. 07. 19.  
LIST  MODIFY  DELETE  WRITE  REPLY 
   제목: * 장애인은 어디서나 존재한다.
글쓴이: 성남시장애인연합회   날짜: 2019.01.14 17:30   조회: 257
 

어느 곳에나 장애인 있을 거라 인식하는 사회돼야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9-01-14 12:06:15
오늘은 ‘존재를 상상하는 일’에 대해 이야기를 해보려 한다. 필자는 전동휠체어를 이용하여 생활하고 있다. 가고 싶은 곳도 많고 하고 싶은 것도 많은 나는, 새로운 곳을 갈 때면 ‘생각지도 못한 존재의 출현’으로 여겨질 때가 있다.

식당에서 접근성에 대해 물을 때면 “여기 휠체어 탄 사람은 안와요”, 어떤 강좌를 수강할 때면 “접근성에 대해서는 한 번도 생각해보지 못한 일이다”라는 말을 심심찮게 듣게 된다.

어떤 콘서트 예매 때는 공연장에 휠체어석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휠체어석 예매 자체가 되지 않는 경우가 있었다. 이는 장애인 손님이/수강생이/관객이 올 거라는 준비나 상상조차 하지 못한 일이다.

그럼 정말이지 장애인의 인구수가 거의 없어서, 생각하지 못하는 걸까? 대한민국의 장애인 비율은 전체 인구의 5%, 정확히 254만명(보건복지부 장애인 현황, 2017년)이다. 이는 결코 적지 않은 숫자다. 어느 정도 사람이 모이는 곳이라면 1~2명 이상의 장애인을 볼 수 있어야 맞는 말이다.

실제 장애인 단체가 주최하는 집회를 가보면 이렇게나 많고 다양한 장애인들이 어디에 있었을까 할 정도로 많은 이들이 존재하고 있다. 똑같이 삶을 영위하는 존재지만 이들이 어느 곳에나 존재할거라 쉽게 생각하지는 못한다. 그럼 왜 우리 사회는 장애인이 어디서나 있을 거라고 생각하지 못하는 걸까?

첫째, 우리 사회는 분리된 삶에 익숙해진 것.

우리는 분리된 삶에 무뎌지고 너무나 익숙해져 있다. 작게는 일반석/노약자석, 대중교통/장애인 콜택시, 크게는 일반학교/특수학교, 일반 회사/장애인 자회사, 지역사회/장애인 시설 등이 있을 것이다.

그것이 배려, 편리, 효율의 목적이라 하더라도 분리된 삶은 쉽게 고립될 수 있고, 사회통합이 어렵기 때문에 몸소 부딪히며 살 기회를 빼앗아 버린다. 그렇기에 장애인을 어디서나 쉽게 볼 수 없는 환경으로 만들어지는 것이다.

둘째, 장애인은 여기 안 오는 게 아니라, 올 수 없는 환경이여서다.

휠체어 이용자라면 건물에 턱이나 계단이 없는 출입구, 엘레베이터가 있어야 그곳에 갈 수 있는 환경이 된다. 그럼 접근성이 보장되기 때문에 자연스럽게 밖으로 나갈 수 있는 기회가 많아진다.

장애인이 밖으로 나올 수 있는 빈도가 높아질수록, 다양한 곳에서 많이 볼 수 있고, 비로소 많은 이들이 어디서나 존재하는 장애인을 인식할 수 있게 된다. “여기에 장애인은 오지 않는다”가 아니라 ‘장애인이 갈 수 있는 환경이 갖춰지지 않아서 실제로 볼 수 있는 기회를 잃는 것'이다.

이러한 악순환이 반복되면 정말 볼 수 없는 존재로 착각하게 된다. 당신이 있는 곳에서 장애인을 거의 보지 못했다면, 실제 올 수 있는 환경인지 한 번 곰곰이 생각해봐야 할 것이다.

한발 더 나아가 문화향유나 자아실현의 활동에는 더욱 장애인의 존재가 상상하지 못하는 것 같다. 공공시설에는 어느 정도 접근성이 보장되는 경우가 있지만, 다수의 민간 학원, 여행지, 공연장, 미용실, 예식장, 취미 활동 등에는 더욱이 장애인은 오지 않을 거라 생각하거나, 아예 생각조차 하지 못하게 된다.

먹고 사는데 막대한 문제를 끼치진 않지만 그곳에 가고 싶어서, 혹은 놀고 싶어서, 결혼을 하려고, 내 모습을 가꾸기 위해서와 같이 생존권을 넘어 문화 향유나 자아실현을 목적으로 한 활동일 때 장애인의 존재를 더욱 생소하게 생각한다.

그것이 공적인 영역에서 벗어나 민간의 영역일 때, 먹고 사는 일보다 상위 단계로 올라 갈수록, 흔히 말하는 중상위계층들이 항유할 만한 문화일 때 그곳에 장애인이 있을 거라 흔히 상상하지 않는다.

셋째, 미디어에서 비춰진 장애인의 모습은 어느 곳에나 존재하지 않았다.

미디어에 비춰진 장애인들은 주로 어디에서 나타날까? 이들은 집안이나 병원, 복지관 같은 ‘장애인들이 많이 있을 법한 곳’에서 제한된 일상을 주로 보여준다.

‘정치를 하는 장애인’이나 ‘요리를 하는 장애인’은 별로 본적이 없고, 하물며 ‘길을 건너는 장애인’, ‘여행지에 있는 장애인’, ‘직장 동료인 장애인’ 같이 어느 곳에나 다양하고 자연스럽게 볼 수 있는 존재가 아닌 ‘비련의 주인공’이나 ‘장애극복’의 모습만 자주 봐왔기 때문이다.

한정된 곳에서만 장애인의 모습을 그려줌으로써 어느 곳에나 있을 것이라는 생각 자체를 차단하게 된다. 그렇기에 어디서나 자연스럽게 어울려 사는 모습을 학습한 적이 별로 없는 것이다.

좋은 의도, 나쁜 의도를 떠나서 장애인은 여기는 오지 않을 것이라는, 아니 아예 생각조차 하지 못하는 사회 구조는 좋지 않다. 어디서나 존재한다고 상상하지 못하므로, 어디서나 존재할 수 없게 만드는 구조니 말이다.

장애인은 어디에서나 존재하며, 어느 곳에서나 볼 수 있어야 한다. 장애인은 나와 다른 세계 사람이 아니며 미디어에서나 본, 여기에는 오지 않을 것 같은 사람이 아니다. 그럼으로 어디서나 함께 살아가는 공동체의 존재로서 상상되길 바란다.

앞으로 분리된 삶에서 통합된 삶으로 나아갈 때, 미디어에서 다양하게 존재하는 장애인의 모습을 그릴 때, ‘우리 식당에는 안오겠지’가 아니라 ‘누구나 올 수 있게 준비할 때’ 장애인은 어디에나 있는 존재로 인식할 수 있지 않을까.

-장애인 곁을 든든하게 지켜주는 대안언론 에이블뉴스(ablenews.co.kr)-

-에이블뉴스 기사 제보 및 보도자료 발송 ablenews@ablenews.co.kr-

칼럼니스트 이유정 (lyj_0924@daum.net)
LIST  MODIFY  DELETE  WRITE  REPLY 





전체글 목록
354   ●공고● 1급민간자격증 120여과정 온라인 무료수강생 모집  영어전문2019.07.181
353   ★40%//등록금 최대할인!★ 사회복지사 자격증 취득 안내  지원센타2019.07.181
352   경력단절. 재취업 어떻게 준비해야 가장 좋을까요??  일자리센터2019.07.181
351   2020년 심화확정 주부 및 명퇴자 취득률 1위 사회복지사2급 장학혜택과 함께 취득하세요  자격증취득..2019.07.182
350   ●공고●유망자격증 140여과정 무료수강혜택 수강생 모집 고윙에듀2019.07.174
349   경력단절이라서, 고졸이셔서 취업이 안된다구요? 사이버교육..2019.07.174
348   ★무료교육★ 10월 [자격증 무료교육] 온라인 수강생 모집 정연기2019.07.177
347   (장학지원) 인생은 한방이 아니라 한 번입니다 김사혁2019.07.173
346   공인중개사 무료인강, 교재 소개드립니다 김유선2019.07.173
345   민간자격증이 무료라고!? 한번둘러보자~! 황성연2019.07.163
344   공인중개사 무료인강, 교재 소개드립니다 평생직장2019.07.163
343   유망자격증 사회복지사 마지막 취득기회! 유망자격증2019.07.163
342   《성남시민》무료직업능력특화교육 한국경력개..2019.07.155
341   (장학지원-온라인교육)인기 135여자격증 무료수강 장학생 모집합니다. 취업양성2019.07.157
340   가정으로 치료사가 방문하여 교육합니다(홈티) 꿈나무연구..2019.07.134
339   *자기계발 프로젝트 심리상담 및 전문과정* 이재인2019.07.127
338   2020년 심화확정 주부 및 명퇴자 취득률 1위 사회복지사2급 장학혜택과 함께 취득하세요 자격증취득..2019.07.0337
337   ★교육비전액지원★136여과정 유망자격 무상장학생 모집 고윙에듀2019.06.2639
336   ★무료★재취업에 도움되는 136여과정 유망자격증 수강생 모집 고윙에듀2019.06.2058
335   ●공고●1급민간자격증 136여과정 온라인 무료수강생 모집   고윙에듀2019.06.13100
334   (장학지원-온라인교육)인기 136여자격증 무료수강 장학생 모집합니다.  고윙에듀2019.06.05118
333   ●공고●1급민간자격증136여과정 온라인 무료수강생 모집   고윙에듀2019.05.30122
332   * 취약계층 여름·겨울 에너지바우처 신청하세요  성남시장애..2019.05.28116
331   * “오물락 조물락 신나는 클레이 교실” 진행  성남시장애..2019.05.14112
330   * 작업치료사 21년, 장애인 삶 속 녹아들다  성남시장애..2019.05.14111
329   * 자필서명에 치아보험가입 막힌 시각장애인  성남시장애..2019.05.14108
328   감사해요  박정수2019.05.10120
327   * 장애인 이동편의 엉망? 제각각 법령 충돌  성남시장애..2019.05.10104
326   * 장애등급제 폐지 후 특별교통수단 확대  성남시장애..2019.05.10108
325   * 장애부모들, “장애유아 의무교육 실행” 호소  성남시장애..2019.04.18146
RELOAD VIEW DEL WRITE
1 [2] [3] [4] [5] [6] [7] [8] [9] [10] [11] [12]